아카이브

박물관신문 제614호 PDF
2022년 10월 발행
커버스토리
수억 년의 세월이 흐르는 동안 돌은 인류의 다리가 되고 지붕이 되었으며,
때론 부처가 되어 소원을 들어 주고 무덤이 되어 죽은 사람의 몸을 뉘이게 해 주었습니다.
국립중앙박물관 야외 석조물 정원을 발길이 닿는 대로 천천히 거닐다 보면,
오랜 세월 인간이 일구어온 문명의 숨결이 나지막이 흐릅니다.

목차

박물관을 읽어드립니다
박물관의 시간